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제공합니다.
NewsWire Logo
본투글로벌센터, 해외진출 지원사업 20일 접수마감
2019년 02월 12일 14:00
본투글로벌센터 2019년 해외진출 지원사업
본투글로벌센터 2019년 해외진출 지원사업
고해상도 사진보기 »
유망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가 ‘2019년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신청 접수를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해외진출 지원사업은 유망 ICT 기업을 멤버사로 선발해 전문 컨설팅과 국내외 PMF(Product-Market-Fit), 로드쇼 등을 통해 사업개발 및 투자유치를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정시·수시 각각 50개, 연간 총 100여개 기업을 멤버사로 선발한다. 지원 대상은 ICT 분야 혁신기술기업이다. 신청서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접수는 20일까지 온라인으로 받는다.

멤버사로 선발되면 본투글로벌센터 내부 전문가를 통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 홍보(PR) 등의 컨설팅을 기업 부담금 없이 받을 수 있다. 필요시 내부 전문가 협의와 승인을 거쳐 국내외 민간 전문 파트너 기관을 통한 외부 컨설팅과 비용이 지원된다.

미주, 유럽, 아시아, 남미, 중동, 동남아 등 세계 각지에서 열리는 로드쇼에 참가해 사업개발과 투자유치를 받을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국가별 수요에 맞춰 직접 현지에 방문해 주요 비즈니스 파트너, 투자자와의 미팅을 가질 수 있다.

특히 성공적인 글로벌 시장진입을 위해 초기고객을 확보하고 시장을 찾는데 도움을 주는 PMF 프로그램에 참여도 가능하다.

본투글로벌센터는 스타트업 멤버십 특화 전문 프로그램 도입으로 2013년 9월부터 지금까지 9781건의 컨설팅을 지원했다. 해외 법인설립은 69건, 해외 사업계약 및 제휴는 414건, 해외 특허 및 상표출원은 642건의 성과를 냈다. 투자유치 연계 금액은 3593.8억원에 이른다.

본투글로벌센터가 키워낸 기업은 스마트 재활 솔루션을 개발한 네오펙트가 대표적이다. 네오펙트는 2018년 11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기업 상장을 통한 공개적인 자금 조달에 힘입어 네오펙트는 현재 미국, 유럽, 아시아 등지로의 확장에 집중하고 있다.

모바일 채팅 솔루션 기업인 센드버드 역시 실리콘밸리의 와이콤비네이터, 샤스타벤처스, 어거스트캐피탈 등 해외 액셀러레이터 및 투자사들로부터 20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153개 국가에 채팅 솔루션을 제공하면서 100만 동시 접속자, 10억 메시지 전송량 등 방대한 확장성을 갖춘 서비스로 성장하고 있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ICT 분야 혁신기술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을 지향해 성장할 수 있도록 전문 멤버십 프로그램을 운영해오고 있다”며 “다년간 쌓아온 본투글로벌센터만의 노하우를 통한다면 기업들의 글로벌 진출 성공 확률이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해외진출 지원사업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본투글로벌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유선으로 하면 된다.

K-ICT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K-ICT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아래 2018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3593.8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9781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6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414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2건 등이다.
보도자료 출처: K-ICT 본투글로벌센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안내 »
newswire lgogo
보도자료 배포 신청